from Inspirations 2018/11/14 22:56
수명과 질병의 한계를 가진 그릇(육체)은 음식(기억/정신)의 유통 기한을 짧게 만들어 정신의 성장을 더디게 한다.
어디까지 성장을 하고 왜 그래야하는지 누구도 모르지만 그렇게 흘러가는듯 하다.
ta bowl(body) with a limit to life span and disease slows down mental growth by shortening the expiration date of food (memory/mental).
no one knows how much the spirit needs to grow and why it should, but it seems that way.
#Doubts about the obvious things-3.
정신의 최종 진화 형태는 무엇일까? what is the ultimate form of evolution of the spirit?
유전자 혹은 텔로미어를 아무리 조작한다해도 어차피 유기체(육체)는 노화되고 결국 죽게 될 것이고,
매우 효율이 낮은 매체일 수 밖에 없다. 따라서 보다 지속가능한 매체가 필요한데 그것이 로봇일 것이고
급기야 로봇을 위한 에너지도 극복하여 에너지 자체(의식있는 입자)의 형태로 존재하지 않을까 하는 것이 내 생각이다.
결국 불로초는 그릇(육체)를 극복할 수 있었던 묘약이 아니었을지...
no matter how many times you manipulate a gene or telomere, the organism(body) will eventually die, and can only be a very inefficient medium. therefore, a more sustainable medium is needed, which would be a robot.
it is my guess that in the end even energy for robot will be overcome and become the form of energy itself(conscious particle).
in the end, it seems that 'eternal youth(qin shi huang)' was a infallible remedy for overcoming the bowl(body).
사용자 삽입 이미지























루시를 만날 수 있을까?
can we meet Lucy?
2018/11/14 22:56 2018/11/14 22:56

Trackback Address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